블로그O
blogO
블로그O는 오피셜블로그를 소개하는 곳입니다. 블로깅 전문가들이 작성하는 다양하고도 풍성한 컨텐츠를 만나보실 수 있습니다.
카테고리를 선택하시면 선택된 카테고리의 게시물들만 우측 목록에 정렬됩니다.

[DMZ 더 와일드] 배우 이민호가 만난 DMZ 야생동물들의 생존전략, 2부 '대지의 파수꾼' 방송!

*방송: 6월 19일(월) 밤 11시 10분


MBC UHD 특집 다큐멘터리 'DMZ, 더 와일드'의 두 번째 이야기 '대지의 파수꾼'편이 다음 주 방송된다.


지난 월요일 방송됐던 1부 '끝나지 않은 전쟁'이 DMZ에서 서식하고 있는 야생 멧돼지가 어른이 되기까지의 일대기와 삵, 수달 등 DMZ 포식자들의 생태계를 주로 다뤘다면 2부 '대지의 파수꾼'에서는 DMZ의 바다와 육지에서 벌어지는 야생동물들의 보금자리 쟁탈전을 주로 다룰 예정이다.


까막딱따구리가 지어놓은 둥지를 두고 청설모와 원앙, 파랑새, 그리고 소쩍새와 하늘다람쥐 사이에서 벌어지는 치열한 쟁탈전과 필사적으로 자신의 둥지를 지키려는 까막딱따구리의 눈물겨운 투쟁, 그리고 한 뼘의 바위를 두고 벌어지는 물범들의 치열한 자리다툼이 펼쳐진다. 특히 물범들의 치열한 자리 다툼은 집을 둘러싸고 벌어지는 인간사를 연상케 했다는 후문.


또한 어미 잃은 새끼 고라니와 새끼 오소리, 그리고 새끼 원앙의 삶을 통해, DMZ에서 살아남기 위한 새끼들의 처절한 생존법이 함께 안방을 찾아간다.


‘DMZ, 더 와일드’는 2015년 10월부터 2017년 봄까지 약 1년 6개월의 촬영 기간 전반에 걸쳐 프리젠터가 참여한 새로운 형식의 4부작 자연 다큐멘터리로, 배우 이민호가 프리젠터로 나서서 큰 화제가 된 바 있다. 지난 4월 선 공개된 프롤로그 편에 이어 본편 3부작은 6월 12일부터 3주간에 걸쳐 연속 방송 중이다.


DMZ의 바다와 육지에서 벌어지는 야생 동물들의 다툼을 다룬 ‘DMZ, 더 와일드’ 2부 '대지의 파수꾼' 편은 오는 6월 19일(월) 밤 11시 10분에 공개된다.

로그인을 하면 이 곳에 댓글을 입력할 수 있는 입력창이 출력됩니다.
로그인 후 본문 내용에 대한 생각을 남겨보세요.

많이 본 블로그PWO
BETA
HS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