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OK로그
BOOKLog
BOOK로그는 책 감상평을 다루는 블로거의 글을 소개합니다. 다양한 북로거의 글과 책 소개를 통해 시간이 흘러도 퇴색되지 않는 책 만의 가치를 재발견해보세요.
카테고리를 선택하시면 선택된 카테고리의 게시물들만 우측 목록에 정렬됩니다.
List of Articles

육아/자녀교육 『세상에서 가장 쉬운 그림영어사전』 by 이주혜

영어의 기초학습에 충실할 수 있는 효율적이고 체계적인 초등학생용 그림영어사전이다. 무엇보다도 초등학생을 위한 맞춤형 교재이기 때문에 흥미와 재미를 느낄 수 있게 유도했다. 어린이용 핵심 어휘의 기초를 탄탄하게 다질 수 있도록 언어전문가들이 세심...

조회수 556 추천수 0 2013-12-01  

육아/자녀교육 10대 자살 예방, 가정이 근본 최선책

10대 자살이 늘고 있다. 여러 요인들이 있지만 학교폭력이 가장 큰 이유로 떠오른다. 학교에서 왕따 당하고, '삥' 뜯기고, 과제물도 대신하고, 심한 모욕감과 폭력에 수치심과 좌절을 겪는 것 말이다. 그것이 자살이라는 극단적인 행동을 하게 만드는...

조회수 549 추천수 0 2012-02-08  

육아/자녀교육 "청소년이여, 연예인 말고 네 사랑을 찾아라"

초등학교 3학년에 올라가는 우리 딸아이 주장은 강하다. 학교에서 해 오라는 과제물은 하지만 그렇지 않는 것은 '왜'해야 하는지 따져 묻는다. 피아노와 주산을 배우고 있지만 그 밖에 공부는 하지 않는다. 어쩌다 책을 읽으라면 왜 읽어야 하는지 설...

조회수 571 추천수 0 2012-02-06  

육아/자녀교육 남자는 씩씩하고 여자는 예뻐야 하나?

작가 최나미는 내가 10년 동안 초등학교에서 아이들을 가르치면서 만났던 것보다 한 권의 책으로 초등 고학년 아이들의 심리를 더 잘 알 수 있게 해 주었다. <걱정쟁이 열세살>이후 두 번째로 읽는 최 작가의 <엄마의 마흔번째 생일>에서는 아이들 뿐만이 ...

조회수 617 추천수 0 2012-02-01  

육아/자녀교육 꼴찌도 행복하다던 독일... 이젠 아니랍니다

2010년 봄과 가을, 블로거 무터킨더가 쓴 독일의 학교와 교육이야기를 연달아 읽었습니다. "예습하고 와서 수업을 방해하면 공무집행방해"라는 구절이 가장 기억에 남았던 <꼴찌도 행복한 교실>은 제가 읽은 첫 번째 책이었습니다. 그해 겨울이 다가올 무...

조회수 404 추천수 0 2012-01-25  

육아/자녀교육 학교에서 일어난 실화를 바탕으로 쓴 청소년 ...

"아 놀랍다! 상큼 발랄한 친구를 만난 느낌이다. 눈이 조금 아리긴 했지만, 가슴 한구석이 무척 따뜻해지는 느낌이다. 성장소설을 읽으면서 두 가지 경험을 하면 나름 최고로 여기는데, 이 소설을 읽으면서 그 두 가지를 모두 경험했다. 하나는 단박에 읽어버...

조회수 496 추천수 0 2012-01-16  

육아/자녀교육 학교폭력 해법, '혁신학교'에 있다

각 대학이 정시모집 합격자를 발표하고 있다. 합격, 후보 00위, 불합격 등으로 고3 학생들의 운명이 엇갈린다. 합격하면 문자라도 보내지만 후보이거나 불합격이 된 녀석들은 아무 연락도 없다. 그래서 고3 담임들은 각 대학 홈페이지에 접속해서 반 학생들 합...

조회수 443 추천수 0 2012-01-15  

육아/자녀교육 세상과 접점 이어주는 과목은 왜 없을까?

'자살예방'과 '안락사'에서 판매까지 가르치는 '세상' 과목 "뭐하고 있는 거야. 그런데서?" "이젠 다 싫어...... 나. 죽고 싶어." "나야." "오지 마!" "......" " 왜 죽으려는 거야?" "비교당하는 데 지쳤어...... 더 이상은 싫어." "그런 데 너무 신경 ...

조회수 504 추천수 0 2012-01-06  

육아/자녀교육 아들이 수상하다... 뒷조사를 해야 하나?

대부분의 아이들은 나이를 먹으면서 부모의 간섭과 통제에서 벗어나려고 한다. 남녀를 불문하고 동서고금을 막론하고 마찬가지다. 아이들이 그런 모습을 보이면, 부모가 대처하는 방법도 여러 가지다. 아이의 행동과 판단을 믿고 단지 지켜보기...

조회수 397 추천수 0 2011-12-14  

육아/자녀교육 어린아이 있는 집, 이 책 써먹으면 좋겠네

화타나 편작과 같은 전설적인 명의들이 무더기로 몰려와도 어린 아기를 제대로 지킬 수 없다. 사랑으로 감싸 어루만져주는 엄마 손길이 없다면 아기가 하루인들 제대로 자라날 수 있으랴. - <우리 애 몸 주물러 병 고치기> 중에서 보리 출판사에서 나온 <우...

조회수 350 추천수 0 2011-11-22  
금주의 베스트셀러
2017년 8월 2주 ...
BETA
HS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