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술산업
technology
카테고리를 선택하시면 선택된 카테고리의 게시물들만 우측 목록에 정렬됩니다.
애플이  9일 차세대 아이폰6와 웨어러블 기기인 아이워치를 발표하는 것으로 공식 확인됐다.

IT매체 비즈니스인사이더는 애플이 9일 개최하는 신제품 발표 행사의 초청장을 발송했다고 보도했다. 애플이 보낸 초청장으로 보면 신제품 발표 행사는 9월9일 오전 10시 미국 캘리포니아주 쿠퍼티노의 플리트공연예술센터에서 열린다.

애플은 초청장에 발표 제품에 대한 언급은 전혀하지 않았다. 하지만 업계나 외신들은 이날 행사에서 애플이 아이폰6와 아이워치를 공개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애플은 매년 가을에 애플 본사에서 아이폰 신모델 발표 행사를 열고 제품의 특장점과 출시 일정을 소개해왔으며 아이폰이나 iOS소프트웨어를 선보일 경우 쿠퍼티노 애플 본사나 샌프란시스코의 모스코니센터에서 발표 행사를 개최했다. 하지만 올해는 애플이 주로 주주총회 장소로 사용하던 쿠퍼티노의 플린트공연예술센터에서 신제품을 발표한다.

비즈니스인사이더는 그이유를 이번 행사가 갖는 의미가 이전과 다르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그동안 애플은 매우 특별한 제품을 발표할 때 플린트공연예술센터를 행사 장소로 사용했다.

애플은 당초 9월말이나 10월에 별도 행사를 통해 아이워치를 공개할 예정이었다. 하지만 최근 아이폰6와 함께 발표하기로 이를 수정했다.

아이워치는 애플이 웨어러블 기기 시장을 공략하기 위해 야심차게 준비한 제품이다. 기존 웨어러블 기기, 특히 스마트워치가 스마트폰의 보조 기기로 만들어진 것과 달리 애플 아이워치는 모바일 헬스케어나 스마트홈 기기로 제작된 점이 특징이다.

애플은 아이워치에 헬스킷이나 홈킷을 탑재해 사용자의 건강 상태나 운동량을 추적할 수 있고 집안의 스마트 기기를 제어할 수 있게 했다. 따라서 월가는 애플이 아이워치를 본격 출시할 경우 틈새 시장인 스마트워치 시장이 주류 시장으로 부상할 가능성도 높은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한편, 중국 내 3대 통신 사업자 중 하나인 차이나텔레콤이 지난 5일 공식사이트를 통해 애플 아이폰6의 예약 판매를 시작했다.

iPhone6_chinaTelecom.jpg

5일(현지시간) 지디넷 등 주요 외신은 차이나텔레콤이 예약 페이지를 통해 아이폰6의 제품 사양과 디자인 등을 전격 공개했다고 보도했다.

차이나텔레콤은 ‘당신은 당신이 상상하는 것보다 더 강하다’는 슬로건과 함께 세 가지 색의 아이폰6를 공개했다. 사진에 등장한 아이폰6는 검정과 금색, 은색 세 가지다.

차이나텔레콤의 아이폰6 사전예약 페이지에서 예약을 진행할 경우 4.7인치와 5.5인치 중 하나를 선택할 수 있다. 가격은 공개되지 않았다. 하지만 중국 내 2위 통신 사업자인 차이나유니콤이 유출한 사진에 따르면 4.7인치 아이폰6의 이름은 아이폰6 에어, 5.5인치 아이폰6의 이름은 아이폰6 프로로 각각 가격은 16G 모델 기준 5천288위안(한화 약 88만원), 6천288위안(한화 약 104만원)이다.


언론기사 N/A

로그인을 하면 이 곳에 댓글을 입력할 수 있는 입력창이 출력됩니다.
로그인 후 본문 내용에 대한 생각을 남겨보세요.

이슈투데이 TOP 10
유럽축구
등록된 게시물이 없습니다.
MLB
등록된 게시물이 없습니다.
샌프란시스코 베이
등록된 게시물이 없습니다.
한인사회
등록된 게시물이 없습니다.
BETA
HS Login